동막골 언덕은 능선을 타고 아름다운 초지가 자연스럽게 형성되어 있는 곳입니다.

초원 곳곳에는 자연 그대로의 바위가 불쑥 튀어 나와 있어 매우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2005년, 전국에서 8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웰컴투 동막골’ 의 촬영지로 활용되었습니다.

1112_194

1112_196

1112_200

1112_206

 

 

사진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