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목장 소개

HOME > 대관령하늘목장> 목장 소개


하늘과 초원이 마주하는 대관령 하늘목장

하늘목장은 1974년 조성된 대관령의 대표목장입니다.
월드컵경기장 500개에 달하는 약 1,000만 제곱미터 규모로 조성되었으며,
V자 형태로 이웃 삼양목장을 가볍게 감싸면서 해발 1,157미터 대관령 최고봉인 선자령과 붙어 있습니다.

2014년 9월 개방된 하늘목장은 말, 염소, 양 등과 자연을 직접 체험하는 국내 최초의 ‘자연순응형’ 체험목장이자,
400여 마리 젖소와 100여 마리 한우가 ‘자연 생태 순환 시스템’에서 살아가는 대한민국 대표 기업목장이기도 합니다.

하늘목장은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추구합니다.
목장체험은 울타리 안에서 자연을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설계되었고,
비좁은 축사 안에서 사육되는 방식 대신 방목과 현대식 로봇 시스템을 활용해 자연섭리 그대로 생육되도록 조성되었습니다.

이러한 환경을 바탕으로 하늘목장은 체험객에게 최고의 만족을 드리고 있으며,
목장에서 생산되는 원유 역시 최고의 품질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하늘목장전경

 IMG_1650

하늘목장은 대관령 대표 목장입니다.

1974년 해발 800미터가 넘는 황무지였던 대관령.
하지만 개척정신을 바탕으로 바로 이 곳에 목장이 조성되었습니다.
이러한 고지대 초원은 세계적으로 유례가 없는 오직 대관령에서만 볼 수 있는 풍경입니다.
원래 이름은 ‘한일목장’이었으나  2014년 9월 40년 만에 대중에게 공개 되면서,
가장 넓고, 가장 높은 하늘을 보여줄 수 있는 곳이라는 의미 ‘하늘목장’으로 변경되었습니다.


IMG_2349

하늘목장은 즐겁습니다.

하늘목장은 방문하는 모든이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버스나 자동차가 아닌, 목장에서만 볼 수 있는 트랙터마차로 구름과 하늘이 있는 전망대로 향하고,
도심에서 벗어나 푸른 초원과 진짜 자연 속에서 말과 교감하며 승마를 하고,
울타리밖에서 먹이를 주는 것이 아니라, 안으로 들어가 동물과 직접 교감하고 즐길 수 있는 곳.
하늘목장은 오늘도 방문하는 분들이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


_LEE91411

하늘목장은 건강합니다.

하늘목장은 자연 속에서 목장 본연의 모습을 지키기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관람객의 체험을 위한 기본시설을 제외하고, 자연과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합니다.
그렇기에 기존 목장들과 달리, 드넓은 초원 속에 방목된 젖소들을 마주할 수 있고,
젖소들은 인공적인 사료가 아닌 건강한 풀을 먹고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합니다.
울타리도 최소한의 양만 설치하여, 경계를 허물고 사람과 동물이 직접 교감을 나눌 수 있도록 했습니다.
동물과 함께하고, 푸른 초원를 직접 느낄 수 있는 건강한 목장. 바로 하늘목장입니다.